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고령군, 드론 첨단장비 산불 및 불법행위 단속

산림 내 산나물 채취, 취사, 불법행위 등

등록일 2021년03월26일 01시24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고령군은 건조한 봄철에 발생하는 산불예방 활동을 강화하기 위해 5월 15일까지 ‘산림 드론 감시단’을 운영하여 산불 발생 취약지역에 드론을 활용한 공중 순찰을 통해 산불 발생을 사전 차단할 계획이다.

산불의 대부분은 봄철에 발생하며, 최근 강한 바람으로 인한 대형 산불의 위험성이 높아지고 있으며, 주요 발생원인은 입산자 실화와 소각 산불이 전체의 40%이상이다.

‘산림 드론 감시단’은 미숭산자연휴양림, 금산재, 주산산림욕장과 임도 주변에서 산나물 채취, 산림 인접지역 논·밭두렁 및 농산폐기물 불법소각 행위, 산림 내 취사·흡연행위, 입산통제구역 무단 입산행위를 집중감시 하게 된다.

현재 고령군은 산불방지대책본부 운영과 직원 1/4 비상근무, 산불감시원 74명, 진화대 30명, 산불감시 CCTV와 고령군CCTV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하여 산불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또한 임차헬기 1대 고정 배치 및 인근 시군과 협력 체계를 유지하여 초동진화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산림보호법」에 따르면 산림보호구역에 고의로 불을 지른 자는 7년 이상 징역에 처하고, 과실로 산불을 내면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되며, 특히 산림 내에서 담배를 피우거나 라이터 등 화기를 소지하는 것만으로도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고령군 관계자는 “산불 비상근무 시 군청 내 각 부서에서 보유하고 있는 드론 등 첨단기술을 산림 분야에 적극 활용하여 산림재해를 최소화 하겠다”면서 “산불은 부주의에 의한 발생이 대부분인 만큼 주의와 산불 발견 시 신속한 신고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지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문화/관광 드론 환경 핫이슈

UCC 뉴스

포토뉴스

드론여행

현재접속자 (명)